[신년사] 소진공 조봉환 이사장 "소상공인 지원 차질 없이 진행"

[더구루=최영희 기자] 조봉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이 올해에도 소상공인 지원 방안을 차질 없이 진행하겠다고 신년사를 통해 밝혔다.

 

조 이사장은 3일 신년사를 통해 "소상공인 방역지원금과 긴급 대출로 올해를 시작하고 있다"며 "지난 연말 짧은 준비기간에도 방역지원금 지급을 차질 없이 시작할 수 있었다. 후속 지급과 방역물품비 지원도 차질 없이 집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희망대출 플러스 등 긴급대출도 연초부터 이어진다. 지역센터와 디지털금융지원단간, 지역본부․센터간 탄력적 운영으로 업무가 한 곳으로 편중되지 않도록 대처하겠다"고 설명했다.

 

협동화, 소공인 지원은 업무 상상력을 필요로 한다고 강조하며 소상공인 스마트화, 전통시장 온라인 진출 등은 시행착오를 최소화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소상공인 지원정책 관련 홍보도 강화한다.

 

그는 "현장의 많은 소상공인은 '이런 좋은 지원이 있었나'하는 반응"이라며 "생업에 바빠 정보에 취약할 수밖에 없다.  참신한 아이디어와 다양한 채널, 방법으로 소상공인에게 더 다가가야 한다. 홍보에는 ‘지나침’이란 없다"고 역설했다.

 

조직 강화에도 나선다. 

 

조 이사장은 "지속적인 처우개선, 인력증원, 운영비 확대, 전산시스템 완비, 사옥 등 공단 현안 해결에도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