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의 로빈후드' 이토로, 美시장 공략 박차…투자 전문가 영입

엘리인베스트 출신 '캘리 콕스' 애널리스트 선임
상반기 스팩 합병 완료 목표

 

[더구루=홍성환 기자] '제2의 로빈후드'로 불리는 이스라엘 온라인 투자 플랫폼 이토로(eToro)가 미국 사업 강화를 위해 현지 투자 전문가를 영입했다.


해당 컨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 기사 전체 보기는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vat별도)
  • 해당 콘텐츠는 구독자 공개 콘텐츠로 무단 캡처 및 불법 공유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