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센트, 인도네시아 핀테크 스타트업 플립 베팅

플립, 시리즈B-2 투자라운드로 5500만 달러 조달

 

[더구루=홍성일 기자] 중국의 빅테크기업 텐센트가 인도네시아의 핀테크 스타트업 '플립(Flip)'에 베팅했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플립은 텐센트가 주도한 시리즈B-2 투자 라운드를 통해 5500만 달러(약 700억원)를 조달했다. 이번 투자 라운드에는 블록, 인사이트 파트너스와 다수의 개인투자자들이 참여했다. 

 

플립은 지난해 12월 시리즈B 투자 라운드를 통해 4800만 달러를 조달한 바 있으며 설립 이후 지금까지 1억2000만 달러를 투자 받았다. 이번 투자 라운드를 통해 평가된 기업가치는 공개되지 않았다. 

 

플립은 2019년 자카르타에 설립됐다. 현재는 100개 이상의 인도네시아 국내 은행간 송금, 국제 송금, 전자 지갑, P2P결제 등을 포함한 비즈니스 금융 솔루션 제품을 제공하고 있는 핀테크 기업이다. 5월 기준 플립의 플랫폼을 이용하는 사용자는 1000만 명을 넘어섰으며 연간 120억 달러 이상의 거래를 처리하고 있다.

 

플립은 이번 투자 라운드를 통해 확보한 자금을 엔지니어링, 제품팀의 추가 고용에 투입해 현재 400여명 규모의 팀을 확대한다. 이를 통해 신제품, 기술 개발을 가속해 시장 확대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플립 관계자는 "인도네시아는 엄청난 인구, 젊은 인구층 등을 갖춰 디지털 경제가 성장하는데 유리한 환경을 가지고 있다"며 "우리는 개인, 기업을 포함한 수백만 명의 인도네시아인이 저렴한 수수료로 다양한 현금 거래를 할 수 있도록 돕는데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