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 과천시종합자원봉사센터와 안전망 강화

'지역사회 안전망 강화 위한 소외계층 지원' 업무협약 체결

 

[더구루=길소연 기자] 마사회가 지역사회 안전망을 강화한다. 마사회는 안전관리단과 과천시종합자원봉사센터가 지난 21일 과천시종합자원봉사센터 교육장에서 '지역사회 안전망 강화 위한 소외계층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마사회 안전관리단은 산업재해, 안전관리, 보건관리 등 사업장 내 안전보건업무 수행을 통해 전방위적 안전사고 예방과 관리를 책임지는 특별부서다. 마사회는 안전관리단이 보유한 전문역량을 사업장에 그치지 않고 활동범위를 외부로 확장해 지역사회의 안전강화에 나선다. 

 

마사회는 과천시종합자원봉사센터와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역사회 내 체계적인 안전관리가 필요한 복지시설, 독거노인, 기초생활수급자, 소상공인 등을 대상으로 방문안전점검 및 예방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양 기관은 △지역 소재 소상공인 대상 안전컨설팅 지원 △지역사회 내 안전망 구축을 위한 재능기부 △지역사회 내 소외계층 및 복지시설 안전점검 관리 등 지역사회 안전망 강화 활성화에 적극 협력 등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장유진 마사회 안전관리단장은 "마사회의 전문적인 안전역량을 통해 ‘'역사회 중대재해발생 Zero'가 실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테크열전

더보기




런치박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