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픽셀, 상반기 기대작 '그랑사가' 출시…PC·모바일 동시 출격

그래픽·방대한 세계관 등 호평

[더구루=홍성일 기자] 엔픽셀이 개발한 올해 상반기 기대작 MMORPG '그랑사가'가 정식 출시됐다. 엔픽셀은 유명 인플루언서들을 앞세워 유저 확보에 나선다.

 

엔픽셀은 26일 오전 8시 그랑사가를 정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그랑사가는 모바일 버전 외에도 PC버전을 출시해 멀티플랫폼을 지원한다. 기존의 모바일 게임을 PC에서 구동하기 위해서는 앱플레이어가 필요했던 것과는 다르게 그랑사가는 공식홈페이지에서 게임을 다운로드 받아 플레이 할 수 있다. 

 

그랑사가는 왕국을 구하기 위한 기사단의 모험담을 그린 MMORPG로 개성 있는 캐릭터와 살아 움직이는 무기 ‘그랑웨폰’을 통해 수집과 성장의 재미를 극대화했다.

 

그랑사가는 방대한 세계관과 화려한 그래픽으로 출시 이전부터 많은 기대를 받아왔다. 특히 신규 IP(지식재산권) 게임임에도 사전예약이 500만 명을 넘어서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앞서 두 차례의 비공개테스트(CBT)에서도 언리얼4 엔진을 활용한 그래픽은 큰 호평을 받았다. 또한 게임 음악의 대가로 알려진 '시모무라 요코(下村陽子, しもむらようこ)'가 음악 작업에 참여했고 김지율, 서유리 등 국내 정상급 성우진들도 제작에 참여하며 게임성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게다가 유명 인플루언서들과 함께 특별 방송을 진행하는 등 유저 확보에도 나선다. 






테크열전

더보기


부럽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