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틱·한투파 투자' 파이랩, NFT 마켓플레이스 '비몰' 출시

거래 수수료 공유 시스템 최초 도입

 

[더구루=홍성일 기자] 국내 블록체인 기술 전문기업 '파이랩테크놀로지'가 NFT(대체불가토큰) 마켓플레이스 비몰(BMALL)을 출시했다. 

 

파이랩테크놀로지는 지난 4일 자체 NFT 마켓플레이스 '비몰'을 공식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비몰 출시로 파이랩테크놀로지가 개발한 멀티체인 미들웨어 플랫폼 비프로스트(BIFROST)은 NFT 생태계를 더욱 확장 할 수 있게됐다. 

 

비몰은 현재 이더리움, 폴리곤, 클레이튼 블록체인으로 제작된 NFT를 지원하며 비포트, 메타마스크 월렛과 연결해 누구나 자유롭게 NFT를 거래할 수 있다. 

 

비몰의 가장 큰 특징은 NFT 마켓플레이스로는 처음으로 거래 수수료를 커뮤니티와 공유하는 시스템을 도입했다는 것이다. 파이랩테크놀로지는 NFT보유자가 더 많은 혜택을 누려야 한다고 판단, 해당 기능을 도입했다. 

 

비몰은 공식 출시를 기념해 매주 NFT 추첨 이벤트를 진행한다. 추첨에서 당첨된 사람은 1달러에 트렌디한 NFT를 구입할 수 있는 기회를 받게된다. 

 

파이랩테크놀로지는 2017년 박도현, 이종협 가천대 금융수학과 교수와 유창현 이사가 설립한 블록체인 기술 기업으로 지난 2월 한국투자파트너스와 스틱벤처스 등으로부터 100억원이 넘는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