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젠·에자이 알츠하이머병 치료제 피험자 사망…삼성바이오 악재 되나

65세 女 뇌졸증치료 중 사망…바이오젠 4.3%↓
레카네맙 허가 내년 1월…승인 여부 관심
의료계 "FDA, 보수적으로 접근해야" 의견

[더구루=한아름 기자] 미국 바이오젠과 일본 에자이가 공동 개발 중인 알츠하이머 치료제 후보 '레카네맙' 연구에서 피험자가 뇌출혈로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부검의는 레카네맙이 뇌출혈을 일으키는 데 영향을 미쳤다고 판단했다. 이 소식에 바이오젠 주가는 4.3% 떨어졌다. 그간 바이오젠과 10여년간 파트너 관계였던 삼성바이오로직스에 영향을 미칠 지 관심이 쏠린다.


해당 컨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 기사 전체 보기는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vat별도)
  • 해당 콘텐츠는 구독자 공개 콘텐츠로 무단 캡처 및 불법 공유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테크열전

더보기




런치박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