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자, 먹는 코로나19 치료제 '팍스로비드' 日 긴급승인 신청

日 후생노동성에 제조·판매 승인 신청
특례 승인 받으면 신속한 심사 이뤄져

 

[더구루=김형수 기자] 일본 정부와 팍스로비드 200만명분 공급계약을 맺은 화이자가 일본 당국에 긴급승인을 요청했다.


해당 컨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 기사 전체 보기는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vat별도)
  • 해당 콘텐츠는 구독자 공개 콘텐츠로 무단 캡처 및 불법 공유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