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FT 마켓플레이스 오픈씨, 거래액 기록 경신...하루 3천억 넘기도

지난해 8월 기록 넘어서 1월에만 36억5000만 달러 돌파

 

[더구루=홍성일 기자] NFT(대체불가토큰) 마켓플레이스 오픈씨(OpenSea)가 월간 거래액 기록을 경신했다. 

 

18일 둔 애널리틱스 대시보드에 따르면 오픈씨의 1월 거래액이 36억5000만 달러(약 4조 3430억원)를 돌파하며 지난해 8월 기록을 넘어섰다. 오픈씨는 지난해 8월 34억2700만 달러를 기록하며 역대 월간 최대 거래액을 기록했었다. 

 

역대 일일 최고 거래액 기록도 새롭게 쓰여졌다. 지난 9일, 2억 6100만달러(3110억원)가 거래되며 일일 최고 거래액 기록을 세웠다. 아직 1월이 2주 가까이 남은 만큼 향후 월간 거래액 기록도 계속해서 경신될 예정이다. 

 

오픈씨의 거래액이 급상승 한 것은 거래량도 늘었지만 무엇보다 최고 인기를 끌고 있는 NFT 컬렉션 '지루한 유인원 요트클럽(Bored Ape Yacht Club, BAYC)'의 가격 인상으로 인한 거래금액 증가가 원인인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오픈씨는 6일(현지시간) 시리즈 C 투자 라운드 펀딩을 통해 3억 달러(약 3600억원)를 투자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라운드에서 오픈씨의 가치는 133억 달러(약 15조9800억원)으로 평가 받았다. 이번 투자 라운드는 패러다임과 코투가 주도했으며 기존 투자자들 외에도 공개되지 않은 신규 투자자들도 투자했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