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DATA, 신용평가업계 최초 'UNGC' 가입

ESG 경영 박차

 

[더구루=홍성환 기자] 한국평가데이터(KoDATA)는 31일 기업의 사회적 책임 수행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강화를 위해 유엔글로벌콤팩트(UN Global Compact·UNGC)에 가입했다고 밝혔다. 신용정보업계에서는 첫 가입 사례다. 

 

UNGC는 인권, 노동, 환경, 반부패 분야의 10대 원칙을 중심으로 기업의 지속가능한 경영을 장려하고 방안을 제시하는 유엔 산하 국제 기구다. 현재 170여개 국가에서 약 2만개 기업 및 기관이 회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이번 UNGC 가입으로 KoDATA는 10대 원칙에 따른 경영활동 수행과 이에 대한 성과를 담은 이행 보고서(Communication on Progress·COP)를 매년 제출할 계획이다. 

 

KoDATA는 사내 공모와 평가 과정을 거쳐 지난해 '데이터로 만드는 신용과 지속가능한 미래'라는 ESG 경영 비전을 세우고 △기후변화 영향 저감 △사회적 가치 창출 △이해관계자 소통 강화라는 3가지 전략 방향에서 ESG 경영의 내재화를 위한 세부 전략목표와 실천 과제를 선정한 바 있다. 

 

이호동 KoDATA 대표는 "ESG 관련 글로벌 이니셔티브 가입은 타 회사를 평가하고 등급을 매기기 이전에 우리의 ESG 경영 현황을 돌아보고 개선해 나가자는 의지를 표명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가능한 경영과 성장을 위한 활동에 매진할 것"이라고 전했다.










테크열전

더보기




런치박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