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2대주주' SES, 리튬메탈 배터리 '상하이 파일럿' 라인 가동

0.2GWh 규모…추후 1GWh까지 확대
A샘플 생산해 현대, GM, 혼다에 공급

 

[더구루=정예린 기자] 미국 배터리 제조사 SES AI 코퍼레이션(이하 SES)이 중국 상하이 파일럿 시설 가동에 돌입했다. 리튬메탈 배터리 샘플을 생산해 주요 고객사에 제공할 계획이다. 


해당 컨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 기사 전체 보기는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vat별도)
  • 해당 콘텐츠는 구독자 공개 콘텐츠로 무단 캡처 및 불법 공유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