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라제네카, 국제 간 학회서 윌슨병 치료제 임상3상 발표

현재 기준 치료제보다 3배 이상 효과
신속심사 대상, 빠른 상용화 예상

[더구루=한아름 기자] 아스트라제네카의 윌슨병 치료제가 임상 3상에서 긍정적인 결과를 도출했다. 미국에서 희귀약 및 신속심사 대상으로 지정받은 만큼 빠른 상용화가 예상된다.


해당 컨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 기사 전체 보기는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vat별도)
  • 해당 콘텐츠는 구독자 공개 콘텐츠로 무단 캡처 및 불법 공유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