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신탁운용, 베트남서 '금융주 ETF' 출시…시장 공략 본격화

오는 10월 상장 예정

 

[더구루=홍성환 기자] 한국투자신탁운용이 베트남에서 연이어 상장지수펀드(ETF)를 출시하며 현지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내고 있다.

 

한국투자신탁운용 베트남법인은 오는 10월 호찌민증권거래소에 현지 금융사에 투자하는 'KIM VN핀셀렉트 ETF(KIM VNFINSELECT ETF)'를 상장할 예정이라고 28일 밝혔다.

 

이는 한국투자신탁운용이 베트남에서 두 번째로 선보이는 ETF다. 한국투자신탁운용은 앞서 지난 1월 KIM VN30 ETF를 출시하며 베트남 ETF 시장에 진출했다. 

 

이 상품은 VN핀셀렉트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한다. 현지 은행에 약 91%를 투자하고, 증권사와 보험사에 각각 8%, 1%씩 할당한다. VN핀셀렉트지수의 시가총액은 5월 말 기준 720억 달러(약 92조원)에 이르며, 전체 상장사 가운데 32%를 차지한다.

 

한국투자신탁운용은 지난 2006년 국내 운용사 가운데 최초로 호찌민에 현지사무소를 열고 베트남 리서치 업무를 시작했다. 2020년 6월에는 현지사무소를 법인으로 전환했다. 작년 말 기준 운용자산은 1조2000억원 수준이다.

 

베트남 금융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면서 패시브 상품에 대한 투자 수요도 높아지고 있다. 베트남 국가증권위원회(SSC)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말 순자산 기준 베트남 내수 펀드시장은 약 37억 달러(약 4조7500억원) 규모다. 이 중 ETF가 약 13억 달러(약 1조6700억원)로 35%를 차지한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