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기술 파트너사' 프라이어, 모건스탠리가 선택한 美 IRA 최대 수혜 기업

목표주가 상향·'톱 픽' 지정…'비중 확대' 의견 유지
美 IRA 따른 글로벌 '온쇼어링' 기조 수혜 전망
노르웨이 기가팩토리 건설 순항…미국·핀란드까지

 

[더구루=정예린 기자] 미국 투자은행 모건스탠리가 노르웨이 '프라이어 배터리(FREYR Battery, 이하 프라이어)'를 인플레이션 감축 법안(IRA) 통과에 따른 최대 수혜기업으로 꼽았다. 주요 파트너사 지위를 확보한 하나기술 수주잔고가 늘어날지 주목된다. 


해당 컨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 기사 전체 보기는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vat별도)
  • 해당 콘텐츠는 구독자 공개 콘텐츠로 무단 캡처 및 불법 공유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테크열전

더보기




런치박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