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W 이어 이베코, '플러스' 낙점…자율주행트럭 개발 '속도'

유럽, 중국서 자율주행 트럭 파일럿 프로그램 실시
S-WAY에 플러스 자율주행 시스템 통합
오는 2025년 레벨4 기반 자율주행 트럭 양산 목표

 

[더구루=정예린 기자] 이탈리아 상용차 기업 '이베코(Iveco)'가 미국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업체 '플러스(Plus)'와 손잡는다. 유럽과 중국에서 자율주행 트럭 파일럿 프로그램을 추진하는 등 개발을 가속화한다. 


해당 컨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 기사 전체 보기는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vat별도)
  • 해당 콘텐츠는 구독자 공개 콘텐츠로 무단 캡처 및 불법 공유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