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美NRC, 뉴스케일 'SMR 내진성능 논란' 조사 착수…두산·삼성·GS '비상등'

NRC 수석 엔지니어 문제 제기
고위 관리 "평가 문서화·최종 안전성 평가 보고서 검토"

 

[더구루=오소영 기자] 미국 뉴스케일파워의 소형모듈원자로(SMR)가 지진에 약하다는 논란에 휘말렸다. 현지 규제 당국이 설계 인증 시 활용된 평가 보고서를 재검토하기로 하며 안전성을 앞세워 SMR을 수출해 온 뉴스케일파워의 전략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6일 미국 원자력규제위원회(NRC)에 따르면 다니엘 도르만 운영 담당은 지난 2월 8일(현지시간) 수석 엔지니어 존 마에 보낸 서한을 통해 "원자로 설계에 대한 뉴스케일의 내구성 진단을 수용할 근거를 충분히 문서화하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해당 컨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 기사 전체 보기는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vat별도)
  • 해당 콘텐츠는 구독자 공개 콘텐츠로 무단 캡처 및 불법 공유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