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텍-대신밸런스제8호스팩 합병완료…30일 코스닥 상장

[더구루=최영희 기자] 헬스케어 전문 기업 원텍이 대신밸런스제8호스팩과의 합병 절차를 마치고 30일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다고 15일 밝혔다.

 

원텍과 대신밸런스제8호스팩은 15일 합병종료보고 이사회 결의를 거쳐 증권발행실적보고서를 제출했다. 대신밸런스제8호 스팩은 지난달 12일 개최한 합병 승인을 위한 임시주주총회 후 상호를 원텍으로 변경한다고 공시한 바 있다. 이후 주식 매수 청구 기간이 이달 2일로 종료되면서 합병 등기를 위한 준비를 모두 마쳤다. 합병 신주는 이달 30일 상장 예정이다.

 

원텍은 국내 레이저–에너지 의료기기 1세대 기업으로 1999년 설립되었으며, 24년 간 축적된 임상 노하우와 고객 니즈를 반영한 제품을 개발하여 국내외 시장에서 인정 받았다. 또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원천기술을 고도화하여 제작한 ▲써지컬 ▲에스테틱(레이저/RF/HIFU장비) ▲홈케어(헤어빔 등 탈모치료 기기) 등 세계 최대 수준의 다양한 제품 라인업으로 글로벌 고객을 만족시키고 있다.

 

지난 9일 출시 2주년을 맞이한 원텍의 라이징 스타 제품인 올리지오(Oligio)는 RF 고주파를 이용한 비침습적인 방법으로 피부 속 콜라겐 재생 및 타이트닝과 리프팅 효과를 주는 미용의료기기로 3개월 만에 100대 판매를 기록했고, 현재까지 국내외에서 700대 가까이 판매되고 있다.

 

 피코초 레이저의 대표 상품인 피코케어 마제스티(Picocare Majesty)는 올 1월 미국 FDA 승인을 받아 본격적인 미국 시장 진출 준비를 마쳤으며, 기존 HIFU 제품의 업그레이드 신제품인 타이탄(Tightan)은 RF 기반의 올리지오와 시너지 창출 및 관련 소모품 매출 증가로 인한 수익성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원텍 관계자는 “코스닥 이전 상장에 도와주신 모든 관계자 및 투자자분들께 감사드리고, 남은 상장 일정도 잘 마무리하겠다”며, “축적해 온 의료용 레이저–에너지 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상장 이후에는 적극적인 마케팅 홍보와 R&D 투자를 실시하여 글로벌 의료기기 전문 기업으로 도약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










테크열전

더보기




여의屋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