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라파워, 러시아산 우라늄 사용 안한다

러-우크라이나 전쟁 여파
와이오밍주 러시아산 우라늄 사용금지 법안 통과

 

[더구루=오소영 기자] 미국 원전 기업 테라파워가 러시아산 우라늄을 쓰지 않기로 결정했다.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미국이 제재 수위를 높이면서 러시아산 우라늄을 수입하지 않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어서다.


해당 컨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 기사 전체 보기는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vat별도)
  • 해당 콘텐츠는 구독자 공개 콘텐츠로 무단 캡처 및 불법 공유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테크열전

더보기




런치박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