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베트남서 코로나19 피해 어린이에 기부

6200만원 상당 물품 지원

 

[더구루=홍성환 기자] 한화생명이 베트남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어린이를 위해 12억동(약 6200만원) 상당의 물품을 기부했다.

 

1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한화생명 베트남법인은 지난 14일(현지시간) 호찌민을 시작으로 하노이, 응에안, 호아빈 등 4개 지역에서 지원 물품 전달식을 진행한다.

 

한화생명은 어린이 1000명에게 교복, 학용품, 생활용품 등을 지원한다. 한화생명은 베트남 어린이권리보호협회(VACR), 베트남어린이재단,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등과 함께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VACR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어린이들의 건강과 심리 상태, 생활 환경이 크게 나빠진 상황에서 한화생명의 지원이 큰 도움이 될 것이다"고 전했다.

 

한화생명은 베트남에서 그동안 꾸준히 코로나19 관련 기부 활동을 벌여 왔다. 지난 4월 격리시설의 의료진을 위해 방호복 8000벌을 전달했고, 3월에는 의료 사각지대에 있는 베트남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헬스케어 보험 카드 3257장을 기부했다.

 


관련기사



테크열전

더보기



부럽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