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네이버스, 방글라데시 '삼성물산 학교'에 건강·위생키트 지원

삼성물산 건설부문 글로벌 주거환경 개선 사업
코로나19 예방 용품 전달

 

[더구루=홍성환 기자]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NGO) 굿네이버스가 13일(현지시간) 삼성물산이 방글라데시에 조성한 '삼성마을' 학교에 건강·위생키트를 전달했다. 손 세정제, 비누, 치약, 칫솔, 마스크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생필품과 위생용품으로 구성했다.

 

굿네이버스 방글라데시와 삼성물산은 다카 인근 미르푸르 지역에서 삼성마을 사업을 진행한 바 있다. <본보 2020년 3월 31일자 참고 : [단독] 삼성물산, 방글라데시에 '삼성 빌리지' 짓는다>

 

2013년 처음 시작한 삼성마을은 삼성물산 건설부문이 글로벌 NGO들과 함께 진행하는 글로벌 주거 환경 개선 사업이다. 지난 2015년 2월 인도네시아 파시르할랑 지역에 1호 마을을 건설한 것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모두 8개 마을을 조성했다.


관련기사



thumbnails
조선·철강

'선박왕' 권혁, 5년 만에 초대형 원유운반선 발주…현대중공업 '2000억원' 수주

[더구루=길소연 기자] '선박왕'이라 불리는 권혁이 고문으로 있는 홍콩 해운사에서 현대중공업에 5년 만에 일감을 줬다. 유조선 선대 변경 전략에 따라 과거 수주 인연이 있는 현대중공업에 신조선 건조를 맡긴 것이다. 29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중공업은 최근 홍콩 시도쉬핑(Cido Shipping)으로부터 30만DWT급 초대형 원유운바선(VLCC) 2척의 건조일감을 확보했다. 계약 규모는 1억7700만 달러(약 2007억원) 수준이다. 현대중공업은 신조선에 스크러버를 설치해 오는 2022년 2척을 순차적으로 인도한다. 시도쉬핑은 현대중공업그룹과의 수주 인연을 바탕으로 이번 건조일감을 선박 중개인이 아닌 직접 조선소에 주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시도쉬핑은 지난 2017년 현대미포조선과 현대삼호중공업에 유조선을 주문한 바 있다. 2015년 현대미포조..



테크열전

더보기



부럽땅

더보기